본문 바로가기

티스토리 블로그/Tistory2008베타

쫑파티 준비중 벌어진 문양의 굴욕 사건!

안녕하세요. 여러분, 신짱입니다.

이번주 금요일 기다리고 기다리던 베타테스터 쫑파티가 성큼 다가왔습니다. 그런데 미처 충분히 고려하지 못하여 많은 분들이 참석이 힘들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상당수의 분들의 지방이나 해외에 거주하여 서울로 오시지 못하는 것 뿐만 아니라 장마가 지나가고 본격적으로 휴가철이 시작된 것이죠. 지금까지 참여신청 해주신 분들 감사드리오며, 더 많은 분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홍보해주세요~ 꼭 와주실거죠?

[지난주 월요일]

신짱: 아니, 그럼 우리 주문한 밥은 다 남는거야? 응? 우리가 준비한 깜짝 선물은 누가 가져가는 거지? 어쩌면 처음으로 우리 티스토리 블로거들과 담당자들이 만나는 첫번째 자리인데 썰렁해도 되는거야? 어떻게든 많은 분들이 오실 수 있도록 연락을 취해보자!
문양 (참석자확인 담당자): 네, 전체 메일을 한번 보내볼께요.


[지난주 화 - 수 - 목]

블로거들 : 저기요 메일이 다 깨져서 왔는데 다시 보내주시면 안될까요?
문양 : 허걱! 이게 이렇게 깨진 적이 없는데 어떻게하지? 다시 보내드릴께요.
블로거들 : 저기요, 2번째 오는 메일도 다 깨졌는데요.
문양: 특히 G메일과 N메일에서 많이 깨지더라구요. 그냥 텍스트로만 보내볼께요.
블로거1 : 왜 이렇게 자꾸 보내십니까. 두번세번...
블로거2 : 저 이번에도 깨졌는데요....
신짱 : 메일 말고 방명록에 안내해보자. 메일보단 블로그를 자주 보지 않을까?
문양 : 네 T_T


[지난주 금요일]

신짱 : 방명록에 초대 내용 모두 달았어요?
문양 : 네~. 그냥 제가 일일이 모두 달았어요. 약간 copy & paste이긴했지만 꽤 시간이 걸리네요.

(그날 오후)

간수1 (TAS 개발자의 별명) : 저기요, 혹시 " @#$%^&* " 내용 댓글 혹시 오늘 다셨어요?
문양 : 네~ ^^ 쫑파티 할껀데 빨리 신청하시라구요.
간수1 : 저기...그런데... 이거 스팸센터에서 스팸인줄 알고 모두 처리하신 것 같은데요. ;;;
문양 : 네????????

(광분한 그녀 스팸센터와 1시간을 싸우다..)

신짱 : 잔인할지 모르겠지만....다시 쫌 달아줘요 ^^;; 못오시는 것보단 낫잖아요?


결국 지난주 금요일 스팸센터에서 연수중인 신입사원께서 저희 문양의 COPY & PASTE가 너무 단시간에 동일 내용이 수십번 반복되어 달린 것을 발견하고 '스팸'으로 판단하시고 모두 처리하신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이로써, 스팸센터는 관리해야할 댓글과 아닌 댓글의 차이를 명확히 안 것이죠. 그리고 그녀는 광란의 Friday Night을 다시 댓글 다는 작업에 들어갔답니다.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는 스패머가 아닙니다...



그나저나 벌써 월요일입니다. 혹시 쫑파티 참여 신청하지 않으신 분 계신가요? 쫑파티 당일날 식사나 여러가지 준비로 참여하실 분들의 인원파악이 필요합니다. 혹시 깜빡! 하신 분들이 계시다면 꼬~옥 신청해주세요!

2008/07/25 - [본부에서 알립니다] - '베타테스터 쫑파티' 참여하세요!!!



♡ 꼭 와주길 바래~ 제발!!!



  • 이전 댓글 더보기
  • papam 2008.07.28 17:19

    아~~ 슬플 사연이 있을 줄이야...흑...ㅎㅎㅎ
    아~~ 그런데 아쉽게도 참석하기 힘들어질 것 같습니다.에거~~~
    티스톨 운영자님 얼굴보고 싶었는데 말이죠..ㅎㅎㅎ

  • 2008.07.28 17:22

    비밀댓글입니다

  • DanielKang 2008.07.28 17:24

    아... 안습입니다. 참고로 저는 총 3번의 메일 모두 깨져서 들어왔습니다.
    뭐 그 전에 공지를 읽었고 또 방명록에도 직접 남겨 주셨늗데... 저런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었군요.. .*^^*

  • 자유 2008.07.28 18:01

    소위 안습 사건이로군요. :)
    열심히 노력하시니 전 멀지만 참석하려고 메일 보냈습니다.

  • 미츠키o 2008.07.28 18:50

    에.. 지못미 .. 라는 말이 딱 어울릴것 같은 상황이군요.
    아. 지방이라도 부산쪽에만 살지 않았더라면.. 쿨럭

    가게 되었으면 좋았을건데. 노력에도 불구하고 못갈것 같네요. 죄송합니다.
    하지만 많은분들이 오시리라 믿습니다. ^^ 수고하시길 바랍니다.

  • 무진군 2008.07.28 20:12

    저런 좀 불쌍하다는 생각이 드는군요..그런 사연으로 방명록에 달린 초대문구^^:...
    확인 사살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 라브에 2008.07.28 20:47

    푸하하, 제 방명록에 달린 초대문에 그런 사연이 있었군요. 저는 메일도 다 잘 왔었는데 말이죠~
    방명록에 초대문 올려 주신 것에 제가 댓글을 달았더니 답댓글까지 달아 주셔서 정말 세세하시다고 감탄하고 있었는데 그게 이런 피눈물의 결실이라니 정말 고생하셨고 감사합니다ㅠㅠ

  • 재밍 2008.07.28 21:57

    아 정말 재밌네요 ㅎㅎㅎㅎ
    저는 G메일 잘 보여지던데~ ^^
    그치만 이런 사연이 있다니 못가는게 더더욱 죄송합니다 ㅠㅠㅍ



    문득 생각난건데, 아프리카 생방송 중계 어떤가요 ㅋㅋ

  • Shain 2008.07.28 22:29

    보이지 않는 곳에서 고생이 정말 많으십니다 ㅠ.ㅠ...
    문양님 파이팅 하세요..;;

  • 노피디 2008.07.28 23:24

    갔는데 분위기 썰렁하면 바로 나올겁니다 :-)
    재미있게 놀아주세요~~ 랄라라~~

    • TISTORY 포럼지기 2008.07.29 01:43

      혹시라도 썰렁해질까봐 요원들 몇 챙겨드릴 예정입니다. 참, 저희 공간이 대운동장이 아니라서 ^^;; 재미있는 이야기 많이해주세요~

  • 엔즐군 2008.07.29 00:48

    아악, 제길, 밥이 남을 것 같다뇨..!!
    공짜밥이 남아돌 정도로 있다니, 이건 심각한 상황이군요ㅠㅠ

    근데 갑자기 생각난 것입니다만...
    메일이 자꾸 깨져보이는 이유... 설망 귀신의 소행이...(여름납량특집ㅋㅋ)

  • 마음으로 찍는 사진 2008.07.29 08:08

    ㅠㅠ
    이런... 해당일에 가고 싶은 마음이 굴뚝 같지만... 홍대는 너무 멀어효~

  • 2008.07.29 14:19

    비밀댓글입니다

    • TISTORY 포럼지기 2008.07.30 11:07

      감사합니다. ㅠㅠ
      담당자분과는 잘 이야기를 마쳤는데,
      말씀해주신대로 혹여라도 다른 분들께서 이런 불편이 없도록
      잘 조치해두어야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 맨큐 2008.07.30 09:51

    이런 사연이 있었군요. ㅋㅋㅋ
    아, 재밌게 읽었는데..
    문양님은 한바탕 고생하셨을 듯..^^;

  • 2008.07.30 09:52

    비밀댓글입니다

    • TISTORY 포럼지기 2008.07.30 12:07

      한창 준비중일 것 같은데, 오셔서 도와주시려구요? ^^
      명찰 및 식사 준비가 필요하오니, 쫑파티 참석 신청 메일을 보내주세요~

  • 데굴대굴 2008.07.30 11:31

    문양을 위해서라도 가야하는군요... 음음..

  • 2008.07.30 14:12

    비밀댓글입니다

    • TISTORY 포럼지기 2008.07.30 14:36

      안녕하세요, 보내주신 메일 잘 확인하였습니다.
      워낙 한꺼번에 다 잘 보내주셔서 회신을 아직 안 드렸네요. ^^
      금요일에 뵙겠습니다~

  • 어릿광대 2008.07.30 20:37

    그런 슬픈사연을 이제서야.. 알게되다니... 탄복했습니다... 몇번이나 좌절을 맛본...
    문양님은 꼭 참석하시는 거죠~

    그런데... 어릿광대는.. 전부 잘 도착했던데... 문양님... 실존인물이시길.... 바라옵고..
    논픽션의 에피소드의 주인공 문양님... 아마도.. 티스토리 역사에.. 한장르를 장식하지
    않으시려나.. 사료됩니다... 힘내시고.. 정말..꼭 참석 하겠습니다... 꾸벅

    그리고보니.. 저의 참석관련 메일은 잘 도착했겠죠?

  • iStpik 2008.07.31 09:26

    크... TAS 테스트는 확실하게 된 셈인가요?
    ㅡㅡ; 너무나도 슬픈 이야기입니다.

    • TISTORY 2008.07.31 10:47

      TAS가 걸러낸 것이 아니라,
      모니터링하고 계신 분이 그만......... ㅠ_ㅠ
      앞으론 이런 일이 없을거에요~

  • 이카네스 2008.08.21 22:18

    어엇.. 저 사진은.. -_-;; 내일 제가 아토피로 컨텐츠할 사진이 올라와있군요.. 애기가 참 아퍼하는..